'母가 두 명' 이승연, 5년만에 父재회 "너무 화 나고 답답하지만 짠해"('아빠하고 나하고')

조지영 기자

기사입력 2023-12-01 12:4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