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韓 사회, 금주 불가능" 처절한 '알콜지옥', 극한의 금주 캠프 열린다

이우주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14 09:19 | 최종수정 2023-11-14 09:1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