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헌성 호텔CEO,메뉴 혹평에 주방장 "대표님이 '신의 혀'는 아니지 않냐" 도발..최고 8.6%('사당귀')

고재완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06 15:5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