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김준현·문세윤, 홍콩 마카오에서도 알아봐…식당서 서비스 계속 주더라"('먹보형제')

고재완 기자

기사입력 2023-10-30 08:2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