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학폭·일진설' 김히어라 측 "심려 끼쳐 죄송...입장 정리 중" [전문]

정안지 기자

기사입력 2023-09-06 13:59:3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