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부친상' 차인표, '371조 경영권' 승계 포기 사연 소환. "평생 회사에 몸 바친 분들이 계신데…"

이정혁 기자

기사입력 2023-07-09 19:21 | 최종수정 2023-07-09 19:2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