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33세' 제시카, 80억 피소에도 여유만만…부내 넘치는 CEO룩

이게은 기자

기사입력 2021-12-11 05:00:5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