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제32회 청룡영화상]김혜수, 노출보다는 실루엣을 선택했다

김겨울 기자

기사입력 2011-11-25 20:03 | 최종수정 2011-11-25 20:0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