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T 수호신 배스, 41득점-16리바운드 맹활약. 정관장 추격 방어하며 5연승 견인

이원만 기자

기사입력 2024-02-11 17: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