단독 1위 복귀한 우리은행 위성우 감독, "상대가 아무래도 힘들어했던 것 같다"

남정석 기자

기사입력 2023-12-04 21:22 | 최종수정 2023-12-04 21:2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