6연승 성공한 김완수 KB스타즈 감독, "강이슬의 조급함이 사라졌다"

남정석 기자

기사입력 2021-11-11 21:48 | 최종수정 2021-11-11 21:4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