LG 김 진 감독, "국내 선수들 좀더 분발해야"

이명노 기자

기사입력 2011-11-10 21:2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