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이정후 보는 것 같네요" 감독 출신 해설자도 놀란 신인, 3안타→4안타 불방망이

나유리 기자

기사입력 2024-06-13 09:37 | 최종수정 2024-06-13 09:4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