급박해졌다! 17일 바로 수술받을 수도, 전 SF 트레이너 "LEE, 최대 6개월 재활 각오해야"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4-05-15 19:41 | 최종수정 2024-05-15 21: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