실종설까지 돌았던 오타니 前 통역, 한국→미국 극비 귀국…변호사 선임

나유리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11 18:25 | 최종수정 2024-04-11 18:2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