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충격' 최하위 KT 날벼락 맞았다...배정대, 왼발 골절상으로 6주 진단

김용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08 17:2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