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하성은 왜 오른팔을 치켜 들었을까, "SF, 김하성의 간담 서늘한 홈송구를 이겼다"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06 20:47 | 최종수정 2024-04-06 20:5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