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끔찍하고 역겨운 일" 발목 남기고 사라졌다…흑인 역사의 달 앞두고 벌어진 만행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4-01-27 13:5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