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전 2루수가 있는데도 뛰어들었다…201안타의 전설, KIA 정말 우승 도전 가능할까

나유리 기자

기사입력 2024-01-24 19:4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