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김하성, 넌 정말 손에 꼽힐 정도였어" 밥 멜빈 감독의 잊을 수 없는 축하

한동훈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21 10:55:0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