현역 제구력 2위 투수의 위엄, "RYU는 젊고 공격적인 타자에 매우 위험한 투수"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3-08-21 09:46:3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