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생애 첫 태극마크+3연패 탈출' 이제는 어엿한 국가대표 좌완투수 최지민, '9회 마운드로 달려간 호랑이'

박재만 기자

기사입력 2023-06-10 07:46:0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