타격 5관왕&MVP에도 변화…"편한폼 찾고 왔다"

이종서 기자

기사입력 2023-03-03 05:24:4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