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나는 부진했다" 회한의 태극마크…국민거포, WBC '배수의 진' 쳤다[투산 인터뷰]

박상경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22 07:09 | 최종수정 2023-02-22 17:2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