첫 실전부터 홈런포 가동…19년차 거포, 혼신의 마음을 담았다[투산 코멘트]

박상경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17 07:58 | 최종수정 2023-02-17 13:5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