우즈, 호세 그리고 'KBO를 수놓은 강렬했던 3년' 테임즈 퇴장하다

노재형 기자

기사입력 2023-02-16 16:31 | 최종수정 2023-02-16 17:0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