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SC핫피플]'타율 0.167' 장타 사라진 한동희, '포스트 이대호' 기세 이어갈 수 있을까

김영록 기자

기사입력 2021-04-01 09:5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