스가노 이어 다나카도 최고 연봉 눈앞. 18년만에 깨진 일본 최고연봉. 주범은 소프트뱅크?

권인하 기자

기사입력 2021-01-28 10: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