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신인드래프트 스케치] 세 번의 수술 이기고 롯데 1지명 된 김원중과 그 아들을 지켜낸 아버지

이원만 기자

기사입력 2011-08-25 21:2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