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히잡 속 흐르는 땀방울' 김연경 제친 1라운드 MVP 메가...배구에 진심인 오뚝이

박재만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10 10:25:0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