패장 하종화 감독 "가빈, 잡을 때를 기다려야 한다"

노주환 기자

기사입력 2011-11-02 22:0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