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포스트 김연아' 박소연-김해진, 나란히 소치 티켓 '눈앞'

박찬준 기자

기사입력 2013-11-23 20:4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