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수비의 본고장'에서 '수비의 왕'이 된 '괴물', 김민재 亞 최초 세리에A 최우수 수비상 수상 '쾌거'

박찬준 기자

기사입력 2023-06-02 23:26:2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