온라인 플랫폼 매출 줄었지만 중고 거래는 활성화…명품도 불황형 소비 뚜렷

김소형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14 10:2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