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주간 접수된 신고만 18건...'니예 니예' 韓 경찰 조롱한 틱톡커, 결국 재판행

김소희 기자

기사입력 2024-03-15 14:45