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마트 가면 1천원인데" 투명 테이프가 430만원?...발렌시아가 신상 팔찌 '충격'

김소희 기자

기사입력 2024-03-14 09:0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