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위안부 매춘' 발언 교수 경징계 제청에 경희대 동문회 반발

기사입력 2023-12-03 13:0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