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신체활동 하다가 암 진단 후 멈추면 심혈관질환 위험 최대 43% 증가"

장종호 기자

기사입력 2023-11-09 09:08 | 최종수정 2023-11-09 09:08