베란다 창문 밖으로 소변 보는 위층 주민…"악취로 생활 자체가 안됩니다."

황수빈 기자

기사입력 2023-06-26 15:03