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1기 위암 재발 위험 유전자 확인…맞춤형 치료 가능"

장종호 기자

기사입력 2021-11-24 09:10 | 최종수정 2021-11-24 09:1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