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이글 두방? 너무 신기한 하루" 131번째 대회만에 우승→1년 뒤 또 우승, 하이원에서만 두번째, 아주 특별한 인연[하이원리조트 여자오픈 2023]

정현석 기자

기사입력 2023-08-20 16:08:4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