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충격 엔딩' 결국 뺨까지 때렸다, 분노하며 말싸움→삐친 채 이동 '페널티킥 쟁탈전 후폭풍'

김가을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17 01:4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