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채찍→배려→믿음' 김영권 엔트리 제외, 주민규 마수걸이 골…단번에 고민 털어낸 홍명보 감독

김성원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08 05:5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