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런던의 제2의 고향" 손흥민, 비유럽 선수 최초 토트넘 400경기 금자탑에 동료들 축하 세례, '절친' 케인은 "축하해 브로"

박찬준 기자

기사입력 2024-04-04 08:5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