토트넘에서 '제2의 다이어-김민재' 사례 나올까...신입생 22세 CB, 주전 판더펜 부상은 기회→"깊은 인상 줬어"

이현석 기자

기사입력 2024-03-14 19:46