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00만 관중 시대 연 K리그, 권오갑 프로연맹 총재 신년사 "팬 퍼스트, 최우선 가치"

김성원 기자

기사입력 2024-01-01 09:1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