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경질 걱정은 없지만" 포체티노, 적장으로 SON과 드디어 재회…포스테코글루 '비교불가'

김성원 기자

기사입력 2023-10-31 16:57 | 최종수정 2023-10-31 17:47