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나 천천히 가도 되겠네' 9-0 승리 지켜본 이강인의 조크, 절친 조영욱 "택도 없는 소리! 빨리와라"[항저우 현장]

윤진만 기자

기사입력 2023-09-20 00:08:3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