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구단 거부에도 텐 하흐가 고집" 'SON 절친', 맨유 임대 비화…20세 신예 활용 놓고 갈등

김성원 기자

기사입력 2023-09-06 22:47:1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