"슈팅할 패스 못받았다" '1030억 토트넘 계륵' 책임회피용 발언 논란, "골 넣는 건 시간문제" 철면피 인터뷰도…

김진회 기자

기사입력 2023-08-22 11:47:47